본문 바로가기

경북구미 독동리반송 천연기념물 제357호 본문

한국의 나무/부산_경상권

경북구미 독동리반송 천연기념물 제357호

카메라대감 2012. 11. 12. 23:08
728x90

 

반송(盤松)은 소나무의 한 종류로 줄기가 밑둥에서부터 여러 갈래로 갈라져서 줄기와 가지의 구별이 없고 전체적으로 우산과 같은 모습을 하고 있다. 이 반송은 나이가 약 400년으로 추정되며, 높이는 13.1m이고 밑줄기 둘레는 4.05m이다. 줄기가 아래에서부터 여러 갈래로 갈라져 전체적으로는 부챗살처럼 퍼진 반송의 전형적인 모습을 하고 있다. 안강 노씨가 마을에 처음 들어올 때부터 자라던 나무라고 전해진다. 이 반송은 우리나라에서 가장 크고 오래된 반송 중의 하나이므로 생물학적 자료로서의 가치가 높아 천연기념물로 지정하여 보호하고 있다. [문화재청]

천연기념물 제357호 구미 독동리 반송

 

 

728x90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경상북도 구미시 선산읍 | 경상북도 구미시 선산읍
도움말 Daum 지도
0 Comments
댓글쓰기 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