어딘가를 아무생각없이 방황하다 가는곳중 한곳인 궁평항 
궁평항의 정자에 해가 뉘역뉘역 질때 정자를 바라보니 사람들이 눈에 뛴다.
Posted by 청연/김태욱

댓글을 달아 주세요